관리 메뉴

Gonie's tistory

찬우 본문

People

찬우

눈까리 2012. 12. 25. 11:02





마치 약속이라도 한듯이 명동의 후미진 어느 안경원에서 딱 마주쳤다.


마치 어제 만나고 오늘 또 만난 사이인양 서로 별다른 인사도 없이


각자 볼일을 보고, 이런 저런 이야기를 한다.


그 날을 담은 한 장.

0 Comments
댓글쓰기 폼